[달라도 너무 달라- 육개장 만두전골 VS 냉짬뽕]

달라도 너무나 다른 두 사람의 극과 극 맛집 대결에서 오늘 소개할 음식은 육재장

만두전골과 냉짬뽕입니다. 오늘의 주인공은 성남에 살고 있는 윤명근 씨와 딸

윤찬미 씨입니다. 아빠가 좋아 하는 메뉴는 바로 육개장 만두전골입니다. 이열치열로

땀을 뻘뻘 흘리면서 먹을 정도로 매운 육개장 전골 국물이 맛의 핵심입니다.

육개장 만두전골에 들어가는 만두는 반죽부터 만두소까지 모두 직접 만들어 사용을

하고 있습니다. 정서으로 빚은 만두와 진한 육수가 어우러진 육개장 만두전골은

더울수록 더욱 생각나는 음식입니다.

도담뚝배기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하오개로 351번길 8-7

031-701-8332

 

 

마담밍

서울 강남구 선릉로 865-4

02-567-6992

 

 

딸이 소개하는 메뉴는 아빠와 정반대로 이냉치냉인 메뉴 냉짬뽕입니다. 무더운 여름

한 그릇이면 온 몸이 얼어붙을 정도로 시원한 맛을 선보이는 냉짬뽕을 먹기 위해서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1단계부터 5단계까지 매운 맛을 조절해서

먹을 수 있어 매운 것을 좋아 하는 사람들에게 더욱 좋습니다.

일반 짬뽕과 다르게 새콤한 국물 맛이 무더위에 잃어버린 입맛을 다시 돌아오게

만들어줍니다. 냉짬뽕과 함께 이곳에 인기 메뉴는 바로 군만두입니다. 찜기에서 한 번

쪄낸 뒤에 기름에 튀겨주면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한 만두가 탄생합니다.

육개장 만두전골과 냉짬뽕 중에서 어떤 음식을 선택할지 함께 고민해 봅니다.

Posted by 영숙이네집 트랙백 0 : 댓글 0

[공포의 골목- 무당 부부]

늦은 밤, 어두운 골목에 무척이나 화가 난 사람들의 목소리가 들립니다. 컴컴한 밤길

더욱 사람들을 무섭게 하는 목소리의 정체는 무엇일까요. 좁은 골목을 가득 채운 차들과

그 사이에서 서로 눈을 부릅뜨고 있는 사람들 사이에는 고성과 욕설이 오가며 몸싸움까지

벌어져 경찰까지 출동하는 사태까지 벌어졌습니다. 과연 이 골목안에서 무슨 일들이

벌어지고 있는 것일까요.

사건은 2년 전 골목으로 무당 부부가 이사를 오면서 시작되었습니다. 골목 한가운데를

자신들의 주차 구역이라 주장하며 2년째 주차하고 있는 무당 부부. 이들 때문에 시청에

민원을 넣어도 계속해서 같은 자리에 주차를 하고 있는 무당 부부로 인해 결국 이사를

간 사람들도 있습니다.

 

 

골목길을 사이에 두고 깊어지는 갈등에 주변 사람들도 공포에 떨어야 합니다. 어떤

사람은 건물 곳곳에 다섯 대나 되는 CCTV를 설치해 매일 밤 골목을 주시하고 있다고

합니다. 언제 무당 부부가 해코지를 할지 모른다고 생각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한 제보자의 주장에 의하면 무당 부부는 허위 신고는 물론 협박까지 서슴지 않고

있다고 합니다.

 

 

하지만 무당 부부 또한 CCTV를 설치해 놓았습니다매일 밤 언제 벌어질지 모르는

 다툼에 신경을 기울이고 있는 사람들, 골목길을 놓고 벌어지는 일들을 함께

알아봅니다.

Posted by 영숙이네집 트랙백 0 : 댓글 0

서울 송파에 있는 <주은감자탕>은 서울에서도 감자탕 맛집으로 알려진 곳입니다. 감자탕

마니아들에게는 성지로 불리고 있습니다. 이곳 감자탕의 맛 비결은 바로 부드러운 살코기에

있습니다. 그리고 감자탕에 들어가는 시래기가 손님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습니다.

오늘 소개하는 메뉴는 하얀 감자탕으로 저녁 시간에 소주 한 잔을 하기도 좋고 점심

시간에 해장을 하기도 상당히 좋은 메뉴입니다.

이곳에서 감자탕을 맛본 사람들이라면 왜? 이곳이 감자탕 마니아들에게 성지로 불리고

있는지 그 이유를 알 수 있을 것입니다.

[기다려야 제맛- 하얀 감자탕& 쫄깃 간장 비빔우동]

하얀 감자탕- 주은감자탕

서울 송파구 삼학사로 71

02-413-3670/ 영업시간: 11~24

 

 

쫄깃 간장비빔우동- 국물없는우동

경기도 파주시 탄현면 새오리로 88

031-944-7404/ 영업시간: 1130~2030분

 

 

경기도 파주에는 100% 자가제면을 하는 우동 전문점이 있습니다. 바로 <국물없는 우동>

으로 이곳에서는 제대로 된 우동을 맛볼 수 있습니다. 이곳은 하루에 약 300 그릇의

우동이 팔리고있습니다.

 오늘 방송에서는 쫄깃쫄깃한 식감이 끝내주는 간장 비빔우동

소개하지만 요즘처럼 더운 날씨에는 냉우동도 환상적인 맛을 볼 수 있습니다.

이곳 우동의 핵심은 쫄깃쫄깃한 면발과 함께 달걀, 새우, 호박, 어묵, 인절미 등 튀김이

토핑으로 올라가 있고 마지막에 쯔유가 올려지면 완성됩니다.

 

 

면 삶는 시간이 최소 18분 이상 걸려 준비할 동안 만두와 꽃빵을 함께 주문해서 먹으면

좋습니다. 우동에 사용하는 면을 족타로 시계방향으로 정성을 들여 평평하게 펴주고 한

시간 이상 상온에서 숙성 한 뒤 다섯 번의 과정을 더 거쳐 면을 만들어 내고 있습니다.

Posted by 영숙이네집 트랙백 0 : 댓글 0

서울 마포에는 <마포옥>이라는 유명한 설렁탕집이 있습니다. 이곳은 무려 70년 전통을

가지고 있는 곳으로 서울에서도 유명한 노포집입니다. 이곳은 함량과 육질을 속이지 말라

라는 영업지침으로 70년 동안 설렁탕을 만들어 오고 있는 곳입니다. 한 그릇에 14000

이라는 조금 비싼 가격으로 먹을 수 있는 설렁탕이지만 가격이 절대 비싸다고 느끼지 않을

정도로 한우 양지의 육질이 아주 좋습니다.

[전설의 맛- 70년 전통 양지 설렁탕 &

39년 전통 궁중 전골]

70년 전통 양지 설렁탕- 마포옥

서울 마포구 토정로 312

02-716-6661/ 영업시간: 07~22

 

 

39년 전통 궁중 전골- 대도식당

경북 김천시 김천로 178-1

054-434-3597/ 영업시간: 00~21

 

 

우리가 보통 설렁탕하면 뽀얀 국물을 생각하게 되는데 이곳은 갈비탕에 가까울 정도로

맑은 국물이입니다. 하지만 감칠맛이 상당히 좋습니다. 한우차돌을 넣어 고아 낸 차돌탕도

기름지지 않고 담백하고 깔끔하게 먹을 수 있습니다. 이곳은 11주문을 원칙으로 하고

있습니다. 밥은 탕에 말아져 나오는데 따로 먹고 싶은 분들은 밥을 공기밥으로 달라고

하면 됩니다. 그리고 파김치의 경우 별도로 주문을 하면 제공을 하고 있습니다.

1949년부터 지금까지 이어오고 있는 전설의 설렁탕 맛을 함께 합니다.

김천에 있는 <대도식당>은 무려 39년의 전통을 이어오고 있는 궁중전골맛집입니다.

이곳은 끓이면 끓일수록 묘한 맛은 내는 유기 전골에 담겨나오는 육,,공 산해진미를 모두

맛볼 수 있습니다.

 

 

이곳에 궁중전골은 대파를 깔고 차돌박이와 굴, 대구고니, 오징어를 넣고 새우와 메추리알,

대추가 올라 갑니다. 전골에 들어가 있는 육,,공 재료들을 먹고 난 뒤에는 우동사리를

넣어 마무리 하면 됩니다.

Posted by 영숙이네집 트랙백 0 : 댓글 0

[JOB학사전- 가발 전문 미용사]

오늘저녁 주인공으로 소개되는 사람은 탈모 계의 마다스의 손으로 불리고 있는 사람

입니다. 경력 20년의 가발 전문 미용사 신혜원 씨가 바로 주인공입니다. 25년 전

미용사로 일을 시작했지만 점점 늘어나는 탈모 고객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서 가발을

만들기 시작했습니다.

그랜드가발

충북 청주시 흥덕구 2순환로 1167번길 4

 호인리더스빌딩 302

043-232-8875

 

 

 

현제 국제 가발 대회 심사위원을 역임할 정도로 금 손을 자랑합니다. 편안하고

보지 좋은 가발을 만들기 위해서 다양한 재료와 25년 경력의 손기술을 사용하고

있는 혜원 씨만의 성공 비법은 바로 탈모 유형에 딱 맞는 맞춤 가발입니다.

이마부터 시작해 정수리까지 머리가 빠지는 U자형 탈모가 있는 사람도, 정수리

부분 탈모로 고민하는 사람도, 항암 과정에서 머리가 빠진 사람들 등 사람들의

고민에 딱 맞는 자연스러운 가발을 맞출 수 있어 많은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혜원 씨는 기초 생활 보장 수급자로 살면서 어려운 형편이었지만 이런 그녀는

2천만 원의 수입을 내는 미용사로 만들어준 모든 비법을 공개합니다.

Posted by 영숙이네집 트랙백 0 : 댓글 0

[나만의 레저용품 제작- 수상 레저와 야구]

무더운 여름, 가족들과 친구들과 함께 즐거운 더위를 날려주는 레저 스포츠를 하는

사람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습니다. 오늘 <극한직업>에서는 야구용품과 보트,카약을

만들고 있는 현장을 함께 합니다.

최근 많은 사람들이 레저 스포츠로 하고 있는 카약과 보트, 카약은 물 위를 떠다니며

많은 사람들에게 힐링을 안겨주고 급류를 타며 아찔한 속도감을 선사합니다. 카약을

만들기 위해서 폴리에틸렌 가루를 약 300도씨의 전기로에 구워내는 작업을 거쳐야

합니다. 전기로 앞에서 일하는 작업자들에게는 무더운 날씨가 더욱 힘들게 합니다.

카약으로 탄생하는 마법 같은 과정을 함께 합니다.

 

 

낚시가 열풍이 불면서 함께 인기를 끌고 있는 것이 있습니다. 바로 보트입니다.

보트를 만들기 위해서 눈을 뜰 수 없을 정도로 뿌옇게 날리는 분진과 크고 무거운

보트를 직접 들었다 놨다 하는 고된 일의 연속입니다. 많은 사람들에게 시원한 여름을

선사하기 위해 땀 흘리는 사람들을 만나 봅니다.

충남 금산군의 한 야구 배트 제조 공장에서는 통나무를 자르고 선별한 뒤, 무려 4번의

가공을 거쳐 나무 배트를 만들고 있는 곳이 있습니다. 공정 중에서 가장 중요한 작업은

배트의 무게입니다. 도색을 할 때에도 페인트의 무게 때문에 얇고 일정하게 색을 입혀야

합니다. 기존에 사용하던 배트와 단 10g만 차이가 나도 배트를 조작하는 데에 문제가

생기기 때문에 더욱 정교하게 작업을 해야 합니다.

 

 

야구인들이 가장 많이 신경 쓰는 장비가 바로 글러브입니다. 이들을 위해서 야구 글러브를

맞춤 제작하는 작업자들이 있습니다. 글러브 부위별로 가죽을 재단하고 박음질 하고

두꺼운 가죽끈을 손으로 직접 끼워 넣는 과정을 거쳐 만들어 지고 있는 야구 글러브.

100% 수작업으로 고객에게 최고의 야구 글러브를 제공하기 위해 일하고 있는 작업자들을

만나 봅니다.

카약- 코리아카약닷컴

070-8164-3185

Posted by 영숙이네집 트랙백 0 :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