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B학사건- 수제축구화]

서울 광희동에 있는 <신창스포츠>, 이곳에서는 김봉학 씨가 수제 축구화를 만들고

있는 곳입니다. 무려 40년 동안 손으로 맞춤형 축구화를 만들고 있는 장인으로

유명합니다. 손님의 발을 그려놓은 종이 한 장이면 축구화가 만들어집니다.

김봉학 장인이 만든 축구화는 축구동호회부터 학교 축구부 선수, 발가락이 긴 사람,

발 모양이 변형된 사람까지 자신의 발에 맞는 축구화를 맞추기 위해서 매일 많은

손님들이 찾고 있습니다. 김봉한 장인은 단순히 수제 축구화를 만드는 것이 아니라

자신만의 축구화를 개발하고 있습니다.

신창스포츠

서울 중구 퇴계로 330-1

02-2234-8060

 

 

신으면 공이 착 달라붙는다는 축구화부터 프리킥을 정확하게 할 수 있는 프리킥

전용 축구화, 발목을 보호하는 발목이 긴 축구화 등 종류와 기능이 다른 축구화를

만들고 있는 것입니다. 직접 만든 수제 축구화뿐만 아니라 기성품 축구화까지

모두 수선을 하고 있습니다. 소재와 재료에 따라 착화감부터 기능성이 다르게 되는

수제 축구화 장인을 만나 봅니다.

Posted by 영숙이네집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